SERANG WORLD


*이름: 칼립소 *국적: 벨기에 *직업: 바이크 전문 포토그래퍼 *한국에 온 이유: 자신의 베스트 프렌드인 대니얼을 따라 생애 최초로 아시아를 방문한 곳이 바로 한국
*이름: 대니얼 *국적: 벨기에 *직업: 캐미컬 분야에 종사하는 동시에 8살난 아이를 키우고 있는 싱글맘 *한국에 온 이유: 한국 출생이지만 4살에 벨기에로 보내진 입양아. 어린시절 자신이 있던 시설을 방문하고 한국에 대해 알고싶어 30여년만에 다시 한국을 찾음.

사람의 인생이란 얼마나 변화무쌍하고 알 수 없는 것인가.
세계적으로도 유명한 커스텀 바이크 빌더들의 작품을 전문적으로 찍어 온 21살의 벨기에 출신 포토그래퍼가 자신의 베스트 프렌드를 따라 생애 첫 아시아 여행으로 한국을 방문하고 밤늦게까지 이국적인 풍경과 문화를 즐기다가 우연히 길거리에 세워진 난생 처음 보는 커스텀 바이크 '랩터'를 만나게 된 것이다.
주차된 바이크의 주인을 찾기위해 주변의 모든 가게를 뒤지며 돌아다니다가 마침내 날 찾아내버린 프로페셔널 저널리스트인 칼립소는 랩터의 사진을 찍고 날 인터뷰하고 싶어했다.
그녀의 열정에 감탄한 나는 당연히 그 기대에 부응을 했고 그녀를 통해 대니얼도 함께 만나게 되었다.
이 얼마나 드라마틱한 만남인가!

머나먼 유럽에서 아무런 정보없이 날아온 21살 백인 여성 바이크 포토그래퍼 칼립소는 전형적인 유럽미인으로 12살부터 각종 아르바이트를 하며 일을 하고 15살에 독립해 저널리스트의 길을 걷다가 마초들의 세계인 바이크 세계에서 당당하게 자신의 자리를 차지해 낸 여인.
새벽 3시에 좁은 골목길에 세워놓은 바이크 주인을 찾아 술집과 클럽들을 뒤지며 찾아낸 한 까만눈의 동양인에게 거침없이 자신의 감상을 토해내곤 그동안의 내 삶과 바이크 제작과정을 인터뷰하며 단 한번도 내 눈과 마음을 들여다보는 것을 게을리하지 않은 사람.
쿠션이 전혀없는 리짓 프레임 바이크의 좁은 휀더위에 거침없이 올라타고는 길을 읽으며 바퀴가 튈때마다 엉덩이를 살짝 들어올려 충격을 줄이는 센스쟁이.

그리고 한국출생 벨기에 입양아 출신의 씩씩하고 멋진 싱글맘 대니얼. 난 그녀를 위해 전통 한국음식과 남산 한옥마을 방문을 권해주었다. 한국말은 단 한마디도 할줄 모르지만 한국을 보고싶어 찾아오고 비빔밥과 떡볶이, 서양인들은 일반적으로 먹지않는 쭈꾸미 먹기에 과감하게 도전한뒤 벨기에에 돌아가서도 한국음식을 해먹겠다고 벼르고 있는 그녀는 내게 이렇게 말했다.
"한국에 대한 기억은 전무하다시피 했지만 비로소 한국에 와보고 나서야 내 몸에 한국인의 피가 흐르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었어. 한국말을 할줄 모르는 날 이상하게 쳐다보는 시선들도 있었지만, 한국에 머무른 2주 동안 내가 바라본 한국은 너무나 아름답고 멋있고 자랑스러운 나라였어. 난 비록 한국말을 하진 못하지만 분명 절반은 한국인이라고 생각하게 되었고 가슴속에 한국에 대한 자부심을 가지고 돌아갈 수 있을 것 같아."

그녀들은 내게 감사했지만 난 오히려 그녀들을 통해 새로운 용기와 힘을 받게 되었다.
내일이면 다시 벨기에로 돌아가는 너무나도 멋진 여인 칼립소와 대니얼의 앞날에 눈부신 빛이 함께 하기를...
TRACKBACK 0 AND COMMENT 11
  1. 박남곤 2006.10.02 19:55 address edit/delete reply

    두 여성분의 열정에 찬사를 보냅니다 .. 짝짝짝~~
    더불어 세랑님의 바이크. 랩터가 국제적으로 소개 되겠군요 ^^

    그리고 풍성한 한가위 되시길 바랍니다 ^^

    • 세랑 2006.10.03 00:09 address edit/delete

      음... 일단 취재는 해갔지만 실리고 안실리고는 데스크 맘이겠죠? 남곤님도 즐거운 추석 맞으시길...

  2. 쇠돌이 2006.10.02 23:54 address edit/delete reply

    아이 부러워 ㅜㅜ

    • 세랑 2006.10.03 00:09 address edit/delete

      뭐가 부럽다는건지... 쩝~

  3. cyclone 2006.10.03 12:48 address edit/delete reply

    마지막 사진 .. .세랑님 너~무 좋아하신다~~~ ㅋㅋ

    농담이구요..

    두 멋진 여성분... 아니 꼭 여자라기보다도 멋진 사람들을 만나서 서로 무언가를 공유한다는 것 자체보다 더 즐거운게 있겠습니까? ^^

  4. 카더라통신 2006.10.03 15:56 address edit/delete reply

    쇠돌님 곁에는 그분이 있잖슴메...

  5. 받욱이 2006.10.03 20:23 address edit/delete reply

    멋진 추석 보내세요~
    웬지 세랑님은 멋지고 특별한 추석을 보내실거 같구만요~
    ^^

    • 세랑 2006.10.03 21:35 address edit/delete

      흑~ 전 추석기간 내내 일해야 해요.
      내내 컴퓨터 앞에서 편집만 하게될 듯...

  6. aki 2006.10.04 13:34 address edit/delete reply

    정말 영화보다 더 영화같은 일이 일어났구나.
    재미난 시간이었겠다.
    일만 하게 되는 특별한 추석이라도 꾸준히 재미나게 보내길...

  7. 박상욱 2006.10.09 21:36 address edit/delete reply

    추석 잘보내신것 같군요?,,,
    그 포토그래퍼 집념도 높이 살만하네요,,새벽에 사방을 뒤지다니,,,
    개인적으로 잡지에 실렸음 좋겠네요...커스텀바이크하면 동양쪽은 그것도 한국은
    아주 변방으로 알고있을터인데ㅡ,,,제건아니지만 보여주고싶네요,,,,

    • 세랑 2006.10.10 03:33 address edit/delete

      상욱님도 추석 잘 보내셨나요?
      어린 친구지만 진짜 프로페셔널이죠.
      저두 소개되면 좋겠어요. 출판되면 한 카피 보내준다고 했으니 나가면 소개해 드립죠^^





블로그 이미지
by serang

ARTICLE CATEGORY

분류 전체보기 (949)
Who Is Serang (6)
Fine Art (19)
Miniature Art (303)
Wearable Art (21)
SerangCast (56)
Serang,s Life (215)
Motorcycle Diary (75)
Movie & Fun (73)
Candle War (41)
Mac Life (69)
Military (27)
Art Shop (24)
  • 1,416,255Total hit
  • 18Today hit
  • 69Yesterday h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