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RANG WORLD


'바람을 가르다'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6.09.25
    시가전 - 도심에서 세상과 맞서다. (10)
자연에 맛을 들이고 나면 도시는 무척이나 공허해져 버린다.
지나치게 복잡하고 각진 도시는 내 뇌신경을 바늘로 쑤시듯 자극한다.
그 도시의 한가운데에서 철마 한대에 걸터앉아 바라보는 세상은 마치 바이크 체인이 톱니에 물려 돌아가는 것 처럼 어디론가 흘러 돌아가고 있는 것만 같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늘도 난 이 도시와 싸움이라도 하겠다는 듯...
날카로운 고글 하나를 끼고 전투복과도 같은 검은 옷을 걸친뒤 철마에 올라타 세상을 바라본다.
걷고, 달리고, 부대끼고, 밀치고 밀리고,
웃다고 울고 미소짓다가 무표정한...
와글와글 시끄러운 세상속에 나는 또 하나의 소리를 보태게 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세상의 복잡함을 날려버리겠다는 듯이 터져나오는 강렬한 폭발음은 내게 다른 소리들은 잠시 잊어도 좋다고 말하는 것 같기도 하다.
그 울부짖음이 귀에 스르륵 감겨 들어올 즈음...
철마의 고삐를 당기며 땅을 박차면 세상은 미끄러지듯 내게 달려들기 시작한다.
정면으로 맞서되 몸을 낮추고 정면을 응시하며 바람이 내 이마를 가르는 것을 느낄때...
세상은 시야에 빨려들듯 달려들다 어느덧 내 뒤로 사라져간다... Photo By Blue
사용자 삽입 이미지

철마에 몸을 맡기고 세상에 내 영혼을 맡기기로 한 날. Photo By Inkeon
사용자 삽입 이미지
TRACKBACK 0 AND COMMENT 10
  1. 자유 2006.09.25 01:59 address edit/delete reply

    실제로 보니 더욱 멋지더군요!! :)
    안전운행 하세요~

    • 세랑 2006.09.26 05:56 address edit/delete

      넵, 저도 반가왔습니다.
      조심히 다닐께요^^

  2. cyclone 2006.09.25 11:04 address edit/delete reply

    세랑님 스카웃 당하실것 같아요.. 세랑님만의 개성넘치는 모습이 너무 멋져서...
    직접 올라앉아본 랩터... 제 엉덩이가 무지 좋아하던걸요? ^^

    • 세랑 2006.09.26 05:58 address edit/delete

      싸이클론님은 여리, 태리땜에 나중에 바빠지실겁니다. 매니저로 ㅋㅋㅋ

  3. 우베르티노 2006.09.25 19:40 address edit/delete reply

    오토바이...좋죠...하지만 전 골방에 처박히는게 습관이 된지라...자전거도 타본지 한참 되었죠 ㅠㅠ

    • 세랑 2006.09.26 05:57 address edit/delete

      설마 골방에 처박힌 음습한 오닭후의 이미지는 아니겠죠?

  4. 쓸데없이 2006.09.26 04:47 address edit/delete reply

    헬멧 안쓰면 딱지 떼지 않나요? ^^;;

    • 세랑 2006.09.26 05:58 address edit/delete

      당연히 딱지 뗍니다^^

  5. 아저씨X 2006.09.26 14:18 address edit/delete reply

    정말 불편해 보이는군요!
    "근성이 있다면 나를 타 봐!"하는 랩터의 속삭임이 들리는 것 같습니다.

    • 카더라통신 2006.09.28 01:28 address edit/delete

      모형계의 근성남 세랑 컨셉이지말입니다?





블로그 이미지
by serang

ARTICLE CATEGORY

분류 전체보기 (949)
Who Is Serang (6)
Fine Art (19)
Miniature Art (303)
Wearable Art (21)
SerangCast (56)
Serang,s Life (215)
Motorcycle Diary (75)
Movie & Fun (73)
Candle War (41)
Mac Life (69)
Military (27)
Art Shop (24)
  • 1,372,506Total hit
  • 4Today hit
  • 35Yesterday hit